Diese Präsentation wurde erfolgreich gemeldet.
Wir verwenden Ihre LinkedIn Profilangaben und Informationen zu Ihren Aktivitäten, um Anzeigen zu personalisieren und Ihnen relevantere Inhalte anzuzeigen. Sie können Ihre Anzeigeneinstellungen jederzeit ändern.

1115638 신제이

1.005 Aufrufe

Veröffentlicht am

디자인과 문화수업 연구보고서입니다.

Veröffentlicht in: Design
  • Als Erste(r) kommentieren

  • Gehören Sie zu den Ersten, denen das gefällt!

1115638 신제이

  1. 1. 픽토그램 연구보고서 SOOKMYUNG WOMEN UNIVERSITY Visual Media Design 1115638 신제이
  2. 2. Chapter 1 픽토그램이란 Chapter 2 픽토그램의 역사 Chapter 3 국제 표준화 기구 Chapter 4 디자인 사례 CONTENTS
  3. 3. 픽토그램이란 Pictogram Definition 그림Picture과 전보Telegram의 합성어 사물, 시설, 행동 등을 상징적인 그림으로 나타내어 언어를 초월해서 직감으로 이해할 수 있도록 만든 그래픽 심벌Graphic symbol. 보통 공공시설, 국제적인 행사에 자주 사용된다. 픽토그램을 심벌마크/로고타이프/엠블럼 등과 혼동하는 경우가 있다. 그러나 픽토그램은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하기 때문에 공공성과 일반성을 가지고 있는 반면, 위의 상징류는 기업, 단체, 브랜드 등 특정 대상을 상징화해 대상의 시각적 홍보에 중점을 둔다는 점에서 다르다. 01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4. 4.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픽토그램이란 Pictogram 픽토그래프에 소속되는 픽토그램 픽토그래프란 픽토그래프란 단순화된 그림에 의해 대상의 성질이나 사용법을 표시하는 것으로서 우리말로는 그림문자이다. 이것에 해당하는 매체로는 트레이드 마크, 심볼, 심볼마크, 브랜드 마크, 각종 표시 등을 들 수 있으며 한 사회의 단체나 공공장소, 대규모 행사, 기업 또는 질을 관계자 집단에서 보증하며 그 규모나 내용이나 이념등을 나타내보이기 위한 중요한 커뮤니케이션 수단이다. 픽토그램은 문자 발생 과정에서 상형문자보다 먼저 발생한 초기 단계의 그림문자와 뚜렷이 구분된다. 픽토그래프는 문자 체계가 확립되기 이전, 더 이상의 표현 수단이 없었을 무렵에 사용된 최상의 의미 전달 수단이다. 선사시대의 동굴벽화 등에 보이는 조각이나 그림 등이 여기에 속한다. 반면 픽토그램은 문자의 사용이 고도화·체계화된 현대에 등장한 새로운 의사소통 수단이자 일종의 언어체계이다. 다만 대상을 그림의 형태로 상징화한다는 점에서 픽토그래프와 다르지 않기 때문에 넓은 의미에서는 픽토그래프의 범주에 넣는 것이다. Scale 01
  5. 5.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픽토그램이란 Pictogram Basics of pictogram 필수 조건 픽토그램은 의미하는 내용을 상징적으로 시각화하여 사전에 교육을 받지않고도 모든 사람이 즉각적으로 이해할 수 있어야 하므로 단순하고 의미가 명료해야 한다. 그림문자와 함께 다음과 같은 색상으로 긴급, 안전, 주의 등의 의미를 담아 표시한다. Black : 일반 사항 및 공공시설물 안내 Red : 금지, 소방, 긴급, 고도 위험 Yellow : 주의, 경고 Blue : 지시 Green : 안전, 피난, 위생, 구호 01
  6. 6.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픽토그램의 역사 History Beginning 시초 18세기 산업혁명과 더불어 새로운 법칙과 기호의 언어를 생산하게 되었다. 기술 및 수송의 놀라운 발전과 함께 국제적인 커뮤니케이션에 관한 새롭고 전문화된 체계가 필요해진 것. 1909년 프랑스 파리에서 최초로 그림 기호 형태의 교통표지판이 통과되어 국제협약으로 인정되었으며, 1927년 국제연맹 위원회의 합의에 따라 국제적인 교통표지판 사용법이 제정되면서 전세계적으로 픽토그램에 대한 연구가 시작되었다. 해외 픽토그램이 가장 먼저 발달한 곳은 미국으로 1920년대부터 교통표지 매뉴얼을 사용하였다. 영국은 1948년 런던 올림픽에서 픽토그램을 처음 사용하였고, 일본은 1964년 도쿄 올림픽을 위한 그림표지 개발을 위해 사용하기 시작했다. 국내 우리나라의 경우 외국에서 제작한 픽토그램을 모방하거나 각종 기관, 기업이 자체적으로 만들어 사용해 오다, 2002 韓日월드컵을 앞두고 픽토그램 표준화작업을 추진하기 시작하였다. 그 결과 2001년 지하철, 화장실 등 30종, 2002년 버스, 소화기 등 70종 등을 국가표준(KS)으로 제정하였다. 그리고 2011년 11월 8일 지식경제부 기술표준원은 양성평등, 장애인 배려, 다문화 사회를 고려한 공공안내, 수상안전 등에 관한 새로운 픽토그램 35종을 국가표준(KS)으로 제정해, 현재 372종의 픽토그램이 국가표준으로 등록되어 있다고 밝혔다. 예컨대 지하철, 버스의 노약자석 등에 부착돼 있는 어린이 동반자 우대석 픽토그램의 경우 기존에는 치마를 입은 여성을 형상화했으나 육아가 여성만의 몫이라는 남녀의 성 역할을 고정관념화할 가능성이 크다는 지적에 따라 성별이 드러나지 않도록 수정하였다. Process by country 02
  7. 7.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국제 표준화 기구 ISO Definition ISO란 국제 표준화 기구 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Standardization 는 물자 및 서비스의 국제간 교류를 용이하게 하고, 아울러 지적, 과학적, 기술적 및 경제적 분야에서 국제간의 협력을 도모하기 위한 세계적인 표준화 및 그 관련 활동의 발전 개발을 도모하는 것을 목적으로 1947년 2월 23일에 설립된 비정부간 기구로서, 전기 관계를 제외한 모든 분야의 규격을 제정하는 대표적인 국제 표준 기구이다. ISO의 중앙 사무국은 스위스의 제네바에 설치되어 있으며 위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IS(ISO 규격)라는 국제규격 및 관련 자료를 발행한다. 국제 표준화 픽토그램은 국가적, 국제적 약속체계, 기호체계, 상징체계이자 규칙이다. 하지만 이를 표현하는 방식이 천차만별이기에 빠르고 올바른 해석을 위해 국제 표준화 작업이 필요하게 되었다. 특히 공항, 화장실, 지하철, 비상구 처럼 기본적인 공공시설의 표준화는 꼭 필요한 작업이라 할 수 있는데 ISO가 이러한 표준안을 마련하는 대표적인 기구이다. ISO에서는 나라별로 달리 사용해온 픽토그램을 국제표준화하는 작업을 하고 있으며 현재 79가지 공공안내 그림표지, 158가지 안전표지가 국제표준으로 채택되었고, 우리나라 픽토그램이 ISO에 최종 채택된 것은 총 32종이다. (최종 채택은 아니나, 7가지는 거의 확정이며 11가지는 신규 제안됨) 아직까지 국제 표준화는 일반화되어있지 않다. 그러나 올림픽경기대회 종목의 픽토그램과 같은 국제표준은 이미 정해져있고, 공공시설을 포함한 여러 분야에서도 국제 표준화 작업이 추진되고 있다. International standardization 03
  8. 8.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국내 디자인 Design case Domestic case 국내의 픽토그램 최근 한국이 픽토그램 표준화의 강국으로 떠오르고 있다. 지식경제부 기술표준원에 따르면 국제표준 픽토그램 163종 가운데 병원, 육교, 의사, 음식물 반입금지 등 32종이 한국에서 제작된 디자인이라고 한다. 그간 국제표준 픽토그램은 역사가 긴 영국, 독일, 일본의 것이 다수 채택되던 상황이었다. 우리의 안전 표지 등이 국제표준안으로 선정되면 당장 기존의 픽토그램을 교체할 필요가 없어 비용이 절감되는 효과도 있다. 04
  9. 9.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국내 디자인 Design case Domestic case 하나은행 최근 하나은행이나 안랩 등 기업에서 기업 아이덴티티를 그래픽 픽토그램으로 표현하려는 경향이 높아지고 있다. 몇몇 기업에서는 이미 자신들만의 독창적인 픽토그램을 보유하고 있을 정도로 하나은행이 그 대표적인 예로 꼽힌다. 하나은행의 픽토그램의 경우 '2013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수상으로 세계적인 인정을 받았다. 04
  10. 10.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국내 디자인 Design case Domestic case 안랩AhnLab '픽토그램으로 보는 안랩'은 AhnLab의 기술력과 통합 보안 제품들을 재미있게 단순화한 픽토그램을 통해 볼 수 있다. 안랩의 픽토그램은 세계적인 브랜드 디자인 회사들이 참여하고 정보를 공유하는 공간인 브랜드 뉴Brand New에서 주최하는 2012 브랜드 아이덴티티 어워드에서 수상하였다. 04
  11. 11.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해외 디자인 Design case Overseas case Viktor Hertz 스웨덴 출신의 Viktor Hertz는 많은 포스터와 픽토그램을 제작하여 여러 매체들을 통해 소개 된 그래픽 디자이너이다. 심플하지만 의미를 담고 있는 심볼과 픽토그램들을 이용하여 만들어내는 그의 그림들은 유쾌하고 때론 심오하여 한번 더 생각 하게끔 만드는 일러스트들을 그려낸다. 길거리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심볼이나 사인의 형태를 좋아했던 Viktor Hertz는 새로운 형태를 그려내고 의미를 부여하며 픽토그램 포스터를 만들어 내기 시작했다. 04
  12. 12.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해외 디자인 Design case Overseas case Andrea Papi 이탈리아의 시각 디자이너 Andrea Papi가 디자인한 비공식적 올림픽 픽토그램으로 2012년 런던 올림픽을 앞두고 올림픽 경기 종목을 스포츠 브랜드 '나이키Nike'의 로고를 응용하여 개인적으로 제작하였다. 비록 비공식적 디자인에 불과하지만 각 종목별로 특징을 잘 표현했으나 조금 난해한 종목의 픽토그램도 있는 것은 사실이다. 04
  13. 13.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올림픽 디자인 Design case Olympic pictogram 각국의 픽토그램 공공시설 외에 대표적인 픽토그램 하면 올림픽 스포츠 픽토그램을 빼놓을 수 없다. 각 나라는 올림픽이 열릴 때마다 개최지의 특징을 반영한 고유의 픽토그램을 개발한다. 올림픽에서 사용되는 픽토그램은 경기 종목의 특징을 간결하게 표현하지만 무엇을 의미하는것인지 단번에 알 수 있다. 1964년 도쿄 올림픽 04
  14. 14.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올림픽 디자인 Design case 04 1968년 멕시코 올림픽 1972년 뮌헨 올림픽과 76년 몬트리올 올림픽
  15. 15.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올림픽 디자인 Design case 04 1980년 모스크바 올림픽 모스크바 올림픽 이후 디자인에 대한 지침서가 생기고 픽토그램이 너무 튀지 않게 일정한 형태를 유지하게 된다.
  16. 16.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올림픽 디자인 Design case 04 1984년 LA올림픽 명료함, 일관성, 가독성, 적응, 특징, 호환성이라는 6가지 지침을 바탕으로 디자인되었다. 1988년 서울 올림픽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갑골문자와 비슷한 형상이다.
  17. 17.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변화하는 디자인 Design case Change 복잡해지는 픽토그램 하지만 모든 픽토그램이 쉽게 이해되는 것은 아니며, 특정 목적이 있거나 전문적인 목적을 알리는 픽토그램은 한번에 봐서는 이해가 쉽지 않고 특히 사용방법을 알리는 픽토그램은 더욱 그러하다. 현대인의 생활습관이 점점 복잡해지면서 단순한 기호로는 쉽게 표현될 수 없는 상황이 많아지고 있고, 국제 표준화를 지키는 공공기관을 제외한 곳에서는 장소나 용도에 따라 여러가지 형태로 변형하여 만들고 있다. 예시로 나와있는 보호자 동반 픽토그램은 백화점이나 대형마트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픽토그램이지만 보호자 동반이라는 문자가 없다면 쉽게 이해할 수 없는 픽토그램이기도 하다. 이처럼 문자가 없으면 이해하기 힘든 픽토그램은 외국인이나 문맹인의 경우 이해하기 쉽지가 않다. 이러한 경우 2가지의 픽토그램을 함께 사용하는데, 어린아이의 출입금지 표시와 어른과 아이가 함께있는 표시를 같이 보여줌으로써 그 이해를 돕는 것이다. 04
  18. 18.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변화하는 디자인 Design case 변화하는 픽토그램 2000년 2월부터 일본사인디자인협회에서 픽토그램의 리디자인에 직접 디자인을 담당했던 나카가와씨는, 인물에는 살아있는듯한 표정을 주고 현대적이며 세련되고 독창적으로 디자인했다고 한다. 예를 들면, 다리부분을 뾰족할 정도로 반듯하게하여 멀리서도 알아보기 쉽게 했으며, 화장실 픽토그램에서 여자의 표현은 지금까지의 어린이같은 실루엣에서 어른인 여자로 성장했다. 또한 숙박시설의 표현에 있어서는 병원의 표시와의 혼돈을 피하기 위하여 램프를 곁들여 편안하게 휴식할 수 있는 곳이라는 표현을 하였고, 휴지를 버리는 곳은 사람이 허리를 굽힘으로서 좀 더 적극적인 자세를 표현했다고 한다. 이는 픽토그램도 시대에 따라 그 형태가 조금씩 바뀐다는 것과 픽토그램이 사람들에게 편안하게 전달되었을때 그것이 행동으로 옮겨진다는 것을 얘기한다. Case 1 04
  19. 19.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변화하는 디자인 Design case Case 2 편견을 깬 능동적 디자인 휠체어 픽토그램의 정확한 이름은 ISA(International Symbol of Access)로 세계적으로 장애를 나타내는 의미로 사용된다. 1968년 Susanne Koefoed에 의해 휠체어 모양의 그림이 처음 디자인되었고, 그 후에 Kal Montan에 의해 그림에 동그라미가 더해졌다. 더 사람의 형상에 가까워 보이기 위해 고안한 디자인이라고 한다. 뉴욕의 디자이너 Sara Hendren은 그림 속 장애인의 모습이 너무나 수동적으로 보였고, 뻣뻣하게 앉아있는 자세와 마치 뒤에 잡아주는 누군가가 있어야 될 것 같은 모습, 그녀는 이 심볼이 사람들의 무의식중에 자리하던 편견이 드러난 그림이라고 생각했다. 04
  20. 20. Pictogram History ISO Design case 변화하는 디자인 Design case Case 2 이에 따라 그녀는 심볼을 리디자인했는데, 기존의 심볼과 다른 부분이 다섯가지 있다. 우선 머리가 앞을 향하고 있는데 이는 머리로 갈 방향을 나타낸다는 점에서 주체적으로 자신의 갈 길을 정하는 모습을 엿볼 수 있다. 다음은 팔의 각도로 팔을 단순이 얹고 있는 것 같이 보였던 기존의 그림과는 달리 상당히 역동적이다. 세번째는 신체의 이미지가 전체적으로 두꺼워지고 손 발 끝이 둥근 모습인 것과 같이 기존의 그림 속의 사람과 많은 차이를 보인다. 마지막으로 다리를 바퀴나 바닥에 딱 붙이지 않게 디자인했다는 특징이 있다. 그녀의 픽토그램에서 나타내는 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능동성으로 기존의 수동적인 모습의 디자인과 달리 새 디자인 속의 장애인은 역동적이고 주체적이다. 이 후 그녀는 뉴욕시에 있는 장애인 표지판들에 자신이 만든 마크를 붙이기 시작했지만, 뉴욕시는 이를 불법으로 간주했다. 그러나 그녀의 뜻에 동조한 많은 사람들이 같이 캠페인을 키워나가면서 결국 2014년 7월 25일 뉴욕시는 그녀의 마크를 공식적으로 채택했다. 04
  21. 21. Thinking 우선 이 주제를 고른 이유는 1학기에 시각영상기초디자인 수업을 들으면서 픽토그램에 대해 간단하게 배우고, 디자인까지 해보면서 흥미가 생겼기 때문이다. 또 요즘에는 모바일, 웹디자인이 떠오르면서 아이콘만 디자인하는 디자이너도 있다고 하는데, 평소에는 생각없이 보게되는 그림문자들이 알고보면 짜임새있는 도면 위에서 정교한 비례로 그려지며 마감처리까지도 둥글게 할 것인지, 네모로 처리할 것인지까지 결정해야한다는 것을 알게되면서 작은 디자인에도 많은 정성이 들어간다는 것을 느꼈다. 역시 디자인은 정답이 없어서 작업에 끝이 없고, 오로지 데드라인만이 존재한다는 것을 또 한번 실감하게 되었다. 대학생활의 마지막 학기를 마무리하며 학생 신분을 벗어난다는 것이 아쉽기도 하고 앞으로 사회에서 맡게 될 일들이 궁금하기도 하다. 하지만 무슨 일을 맡던 작은 것이라도 디테일에 신경쓰며 완성도를 높여야겠다고 생각함과 동시에 쓸모없는 디자인, 버려지는 디자인이 아닌 이유있는 디자인, 생각하는 디자인, 쓸모있는 디자인을 하겠다고 다짐한다.
  22. 22. http://photohistory.tistory.com/8708 http://stupidhoony.com/80141360201 http://creativeda.blog.me/50174523498 http://www.ahnlab.com/kr/tv/about.do?playlistId=1416245864001&playerVideoId=1543896781001 http://blog.naver.com/jhy9116/130162603436 http://haamyounghoon.com/120194217208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231688&cid=40942&categoryId=32972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724631&cid=42387&categoryId=42387 http://blog.naver.com/fillidea/90135369064 http://blog.naver.com/bluett2/150124156657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231688&cid=40942&categoryId=32972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938511&cid=43667&categoryId=43667 http://blog.naver.com/kead1/220536712460 http://rockyoon.tistory.com/2290 http://blog.naver.com/copyrark/220455677596 http://stupidhoony.com/220103287390 http://mcarfe.co.kr/220214375711 http://blog.naver.com/foolash/20022475667 http://blog.naver.com/mmclick46/220191417517

×